#라즈베리파이# 무선랜 잡기!

               

라즈베리 파이 접속하기

모니터가 있으면 더 편하게 했겠지만 본체만 가지고도 충분히 기본 설정이 가능하게 잘 구성되어 있다. 라즈베리 파이에 Micro SD, 무선 랜카드, 그리고 초기 설정을 위해 사용할 이더넷 케이블(랜선)을 연결한다. 케이블 한쪽은 라즈베리 파이 본체에 반대쪽은 맥에 직접 연결(Direct Connection)한다. 그러고 나서 전원 usb를 꼽으면 초록색 빨간색 LED가 빤짝이며 부팅된다. 빨간색이 오래 켜져있으면 부팅이 완료된 것이다.

맥에서 터미널을 열어 ssh로 로그인한다.

$ ssh pi@raspberrypi.local
# password는 raspberry

기본적인 메시지와 함께 쉘이 뜨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다음 명령어로 환경 설정을 시작한다.

$ sudo raspi-config

1번으로 파일 시스템을 재설정하고 2번으로 사용자 비밀번호를 변경한다. 변경이 완료되었으면 Tab을 누르면 Finish를 선택할 수 있다.

wifi 설정하기

라즈베리 파이를 유선랜으로 연결해두는 환경이면 좋겠지만 내 방은 공유기랑 멀어서 wifi를 기본적으로 사용하도록 설정해야 한다. 내 wifi usb 동글은 충분히 낡아서 그런지 드라이버 설정 없이 바로 인식했다. 먼저 스캔을 한다.

$ sudo iwlist wlan0 scan

이제 랜카드가 스캔한 AP가 모두 출력되는데 연결하고자 하는 SSID를 확인하자. 그리고/etc/wpa_supplicant/wpa_supplicant.conf에 ssid와 AP 접속할 때 사용하는 비밀번호를 입력한다. vim은 없고 vi가 있는데 nano를 써도 무관하다. 취향에 따라 사용하고 여기서는 nano로 적어둔다.

$ sudo nano /etc/wpa_supplicant/wpa_supplicant.conf

이제 내용을 입력할 수 있다. ssid에는 AP명, psk에는 AP 비밀번호를 입력한다.

network={
    ssid="HARUAIR_AP"
    psk="goawayfreerider"
}

입력을 완료했으면 ctrl + x, y 그리고 엔터를 누른다. 이러면 자동으로 변경을 확인해서 wifi에 연결된다. 안되면 무선랜을 sudo ifdown wlan0으로 내렸다가 sudo ifup wlan0으로 다시 켜준다. 인터넷 연결 확인은 간단하게 ping을 활용할 수 있다. ping google.com을 입력했을 때 resolving host problem 같은게 나지 않고 정상적으로 핑을 주고 받으면 연결이 된 상태다. 이제 vim을 설치할 수 있다. 😀

wlan0이 연결이 되었으면 이제 이더넷 케이블은 제거해도 된다.

라즈베리파이 기본 호스트명 변경하기

만약 여러대의 라즈베리파이를 사용할 예정이라면 편의를 위해 호스트명을 변경해두는 것이 편리하다. 위에서 환경설정에 사용했던 raspi-config에서 8 Advanced Options를 선택하면 A2 Hostname 항목에서 변경할 수 있다. 다음은 이 간편한 방법을 두고 복잡한 과정으로 변경하는 방법이다.

두 군데를 수정하면 되는데 /etc/hostname 파일과 /etc/hosts 파일이다. 각각 파일의 역할이 궁금하면 구글에서 찾아보자.

$ sudo nano /etc/hostname

rassberrypi를 원하는 호스트명으로 변경한다. (변경 후에 저장하려면 ctrl + x, y 그리고 엔터.)

$ sudo nano /etc/hosts

가장 마지막 줄에 있는 127.0.1.1 rassberrypi에서 뒷 호스트명을 변경한 호스트명으로 교체하고 저장한다. 이제 다음 명령어로 변경사항을 반영하고 재부팅한다.

$ sudo /etc/init.d/hostname.sh
$ sudo reboot

재부팅하면 변경된 호스트명으로 접속할 수 있다.